칼럼


아름답게 늙어 가고 싶습니다

이경숙 0 3,045
참으로 아름답게 늙어 가고 싶습니다
곱게 주름진 얼굴 여기저기 돋아난 검은빛 이
삶의 연륜을 장식하고

굳이 화장으로 꾸미지 않을지라도
자연스럽게 배어나는 인격의성숙을 보이고 싶습니다

육신은 늙어갈지라도
마음과 생각을 날마다 가꾸고 배운다면
아름답게 늙어 가겠지요

내머리에 흰머리가 늘어갈지라도
나의머리속을 채우고 있는것이
항상 거룩하고 맑아야 하기에
순간 순간 멈추어서 나을 돌아보며
참으로 아름답게 늙어가고 싶습니다

나는 지금 중년의삶을 살아가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살아온 삶을 반추하며
앞으로 살아갈 삶을 위해
추한삶이 되지않도록
순간순간 멈추어 나을 바라보며
고운자태로 아름답게 늙어가고 싶습니다

나이들어 가는거 늙어가는것
아름답다고 생각합니다
지나간 날들로 되돌아 가보고 싶은마음이 없습니다
늙어감이 기대가 될뿐이기에
늙어감에 후회함이 없도록 살고 싶습니다

나을 구속한 주님을 닮아 거룩함으로
참으로 아름답게 늙어가고 싶습니다
죽는다는것이 두렵지 않습니다
아름답게 늙어가고 싶습니다


맑은샘 이경숙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5 침묵 묵상 이경숙 10.29 1933
14 정말 필요한것은 ? 이경숙 10.22 1833
13 내가 오직 따라가야 할분 이경숙 10.15 1789
12 거짓교사들이 침묵하는 여섯가지 이경숙 09.14 3168
11 성숙의 아픔 이경숙 07.28 3481
열람중 아름답게 늙어 가고 싶습니다 이경숙 07.21 3046
9 지금 현재 주어진 환경속에서 삶을 누려라 이경숙 06.30 3134
8 늘 회개의 눈물을 흘리게 하소서 댓글1 이경숙 11.05 3904
7 나의 인생길에 이경숙 09.17 3187
6 나의 삶 이경숙 09.10 3239
5 훔칠수 없는것 이경숙 09.03 3041
4 주님 때문에..... 이경숙 08.27 3334
3 추수감사절 최고관리자 11.11 2952
2 혼자가는 길이 아닙니다.(11월5일 주일1부) 최고관리자 11.05 3098
1 두려워 할 일이 아닙니다.(10월29일 주일1부) 최고관리자 11.01 3002
영혼의 양식
주님의 말씀을 묵상
DETAIL VIEW
Schedule
이번달 교회행사 안내
DETAIL VIEW
찾아오시는길
고베성복교회입니다.
DETAIL VIEW
예배안내
  • 주일예배1부 - 오전11시
  • 주일예배2부 - 오후2시
  • 주일중고등부예배 - 오후3시30분
  • 주일어린이예배 - 오전10시
  • 수요예배 - 오후2시
  • 금요심야기도회 - 오후9시
  • 새벽기도회 - 오전5시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